Back to Top
updated 2019.5.22 수 09:42
기사 (전체 71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CJ E&M, '가장 영향력 있는 미디어’ 문화 부문 4년 연속 선정!
‘미디어 어워드’는 미디어미래연구소가 바람직한 미디어의 상을 고취하고자 한 해 동안 미디어 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과 역할을 수행한 미디...
김준식 기자  |  2017-12-19 18:17
라인
한국낚시채널, 리얼TV 등 케이블PP '언론학회 제작지원 공모' 선정!
FTV(한국낚시채널), 리얼TV(엔씨에스미디어) 등 6개의 PP가 제작지원 공모에 당선돼 중소, 개별PP 사업자들이 경쟁력있는 자체제작...
권빈 기자  |  2017-12-19 17:53
라인
경쟁에 지친 그대, 신인식당으로 오라!
갓 데뷔한 신인들에게 따뜻한 ‘집밥’을 챙겨주는 특별한 예능 프로그램이 있다. 신인 예능 등용문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UMAX 이다....
박현수 기자  |  2017-12-18 16:31
라인
“모바일 ONLY 시대, 케이블TV 생존위한 필사노력 해야” 학계 한목소리
최근 모든 산업 방면에서 모바일 집중현상이 가속화되고 있는 가운데, 케이블TV의 생존전략을 모색하기 위한 자리가 마련됐다.지난 14일 ...
권빈 기자  |  2017-12-15 18:00
라인
케이블TV, 지역민과 나누는 따뜻한 연말연시
2017년 연말연시를 맞이해 케이블TV가 다채로운 행사와 풍성한 이벤트를 준비했다. 지역케이블방송(SO)은 지역민들이 몸과 마음 모두 ...
권빈 기자  |  2017-12-14 08:15
라인
포항지진 ‘총력 지원’, 케이블 재난보도 강화
케이블TV가 지역민의 안전을 위해 SO지역채널 재난보도를 강화한다.지난 11월 발생한 포항 지진을 지역시청자들에게 신속히 전달하고, 피...
권빈 기자  |  2017-12-04 13:55
라인
케이블TV가 수험생 여러분을 응원합니다
시험을 하루 앞두고 연기된 2018학년도 수능, 불안한 수험생과 학부모들을 위해 케이블TV가 함께 나섰다. 먼저 입시 전문가를 초청, ...
권빈 기자  |  2017-11-21 14:07
라인
케이블TV지역방송(SO) 포항지진 신속한 대응, 지역민에게 빠른 정보 제공
지역케이블방송사(SO)는 지난 15일 발생한 포항지역 지진과 관련하여 신속하고 다양한 방법으로 지역시청자들에게 피해현황을 전달했다.케이...
박승범 기자  |  2017-11-17 17:40
라인
“정확 투명 PP 채널평가 가능해진다”
합리적이고 투명한 유료방송 채널평가 기준이 마련된다.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회장 권한대행 최종삼)는 11월 9일 ~ 10일 엘리시안 강...
박현수 기자  |  2017-11-09 13:41
라인
‘케이블TV 탐사보도’ 지역채널 우수프로 선정
현 정부의 지방분권 정책을 위한 최적의 매체인 케이블TV가 최근 탐사보도로 지역민의 눈과 귀가 되는 것은 물론 우수프로그램 시상식에서도...
권빈 기자  |  2017-11-09 13:03
라인
멀티플랫폼 시대, "PP에서 CP로 재도약해야"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회장 권한대행 최종삼)는 한국전파진흥협회와 공동으로 급변하는 글로벌 미디어환경 변화와 멀티플랫폼 시대를 대비한 P...
권빈 기자  |  2017-11-02 13:51
라인
정세균 국회의장 “내년 지방선거... 케이블TV 역할 기대”
제20대 국회 정세균 의장이 케이블TV 3社가 공동 기획한 특집 인터뷰에서 전국 동시 지방선거에 케이블TV 활약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
박현수 기자  |  2017-11-02 13:46
라인
1%만 볼 수 있던 UHD방송, 의무재전송으로 ‘보편서비스’ 제 모습 찾나
국민 1%만이 볼 수 있었던 UHD방송이 법 개정으로 ‘의무재전송’을 통해 원안이었던 ‘국민 보편서비스’가 될 수 있을지 방송업계의 관...
권빈 기자  |  2017-11-01 18:32
라인
등수 보도는 옛 말? SO공동취재단, 전국체전 프로그램 ‘풍성’
케이블TV SO공동취재단이 충주에서 열린 2017 전국체전에서 다양한 프로그램들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1등을 안타깝게 놓친 2...
박현수 기자  |  2017-10-31 10:42
라인
[CS Day 이모저모] 케이블TV '고객만족 서비스' 도약위한 시간 가져
박현수 기자  |  2017-10-25 16: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