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updated 2021.9.16 목 16:42
HOME 프로그램HOT
홍진호,이상민 예측한 tvN ‘더 지니어스 시즌3’ 우승자는?더 지니어스' 필승 생존 전략과 우승 노하우 공개!
권정아 기자 | 승인 2014.09.30 16:43

   
▲ 홍진호와 이상민이 tvN '더 지니어스: 블랙 가넷'의 우승자로 '남휘종, 장동민, 강용석'을 예상했다. 10월 1일(수) 밤 11시 첫 방송.

홍진호와 이상민이 오는 10월 1일(수) 밤 11시 방송 예정인 tvN ‘더 지니어스: 블랙 가넷’(이하 ‘더 지니어스 시즌3’)의 우승자로 ‘남휘종과 장동민, 강용석’을 예상했다. 그와 함께 ‘더 지니어스’의 필승 생존 전략과 우승 노하우도 공개해 눈길을 끈다.

30일 tvN ‘더 지니어스: 블랙 가넷’(이하 ‘더 지니어스 시즌3’) 제작진은 지난 1~2시즌 우승자인 홍진호와 이상민이 전한 지난 시즌 참여 소감과 자신만의 우승 노하우, 이번 시즌 우승 예측에 관한 다양한 이야기를 공개했다.

무엇보다 눈길을 끄는 대목은 두 사람이 예측한 시즌3 우승자의 향방. 특히, 홍진호와 이상민 모두 “한 번 실패의 경험을 무시하지 못할 것”이라며 남휘종을 강력한 우승 후보로 점쳐 흥미를 더했다. 이밖에 홍진호는 “이상민 같은 특수한 능력(?)으로 높은 위치까지 갈 것 같다”며 장동민을 우승 후보로 꼽았고, 이상민은 “연륜은 무시하지 못한다”며 강용석을 우승자로 예상하기도 했다.

이와 함께 홍진호와 이상민은 고도의 심리전과 두뇌게임이 펼쳐지는 ‘더 지니어스’의 우승 노하우도 공개했다. 특히, 이에 대해 홍진호는 ‘의리’를 이상민은 ‘집중력’을 언급해 흥미를 끈다.

먼저 홍진호는 “결국 사람과 사람의 관계가 먼저이고, 어쨌건 승리를 위해선 동료가 꼭 필요했기 때문에 ‘의리’를 중시했다”며, “상대 플레이어들을 항상 진심으로 대한 것이 우승에 적지 않은 영향을 미친 것 같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어떤 게임이든 그에 대한 필승법이나 필승 전략을 끊임없이 고민했고, 그 과정에서 많은 아이디어를 얻었다”고 게임에서 승리할 수 있었던 자신만의 노하우도 공개했다.

이어 이상민은 “시즌이 끝날 때까지 한순간도 정신 줄을 놓지 않았던 것”이 우승의 원동력이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더 지니어스는 소셜 게임이다. 내 능력을 200% 발휘하는 것은 기본이고, 내 주위 플레이어들의 능력도 내 능력처럼 활용해야 한다”며, “상대와의 대화 속에서 해답을 찾아야 한다”고 이번 시즌3 출연자들에게 게임을 풀어갈 힌트를 주기도 했다.

다음으로 두 사람은 ‘더 지니어스’에 참여했던 소회도 밝혔다. 먼저 홍진호는 “반평생을 승부의 세계에서 살아온 만큼 이런 서바이벌 방식의 게임을 너무 좋아한다. 이제 내 이름 앞에 ‘더 지니어스’라는 수식어도 붙는 만큼 지금도 앞으로도 항상 그리울 것 같다”고 말해 ‘더 지니어스’에 대한 진한 애정을 드러냈다. 또 이상민은 “출연 후 처음 만나는 사람도 의심하고 본다”는 농담 섞인 말과 함께 “요즘 심장이 너무 심심하다. 그걸 해소하는 짜릿한 긴장감을 다시 느끼고 싶을 때 ‘더 지니어스’가 너무 생각난다”고 말해 ‘더 지니어스’의 중독성 높은 매력을 언급하기도 했다.

자신만의 노하우와 탁월한 게임 감각으로 ‘더 지니어스’ 최후의 1인이 된 두 전임 우승자의 시즌3 예측이 얼마나 들어맞을지는 오는 10월 1일(수) 밤 11시에 첫 방송 되는 tvN ‘더 지니어스 시즌3’에서 확인할 수 있다.
 

권정아 기자  news@incable.co.kr

< 저작권자 © 인사이드케이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권정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