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updated 2022.8.12 금 13:06
HOME 프로그램HOT
용감한 토크쇼 <특별기자회견> 목요일 밤 11시 방송남희석, “딸에게 성교육 전에 ‘성폭행’ 뜻 가르쳐줘야 하는 현실에 씁쓸” 토로
인사이드케이블 | 승인 2012.09.19 16:21

   
▲E채널 매주 목요일 밤 11시 방송
E채널 ‘특별기자회견’ MC 남희석이 최근 떠들썩한 성범죄 이슈에 대해 부모의 심정을 드러냈다.

20일(목) 밤 11시에 방송하는 티캐스트 계열의 종합오락채널 E채널 ‘특별기자회견’에서 남희석은 친족 성폭행 사건에 대한 이야기를 듣던 중 ”딸에게 성교육도 하기 전에 ‘성폭행’ 뜻을 먼저 가르쳐줘야 하는 현실에 씁쓸하다”면서 최근 흔하게 보도되고 있는 성범죄에 대한 딸가진 부모의 심정을 대변했다. MC 탁재훈 역시 “하루빨리 대책이 마련돼 더 이상 이런 기사를 접하지 않았으면 한다”고 말했다.

‘특별기자회견’은 연예 뿐만 아니라 사회적 이슈도 함께 다루며 가십거리의 토크쇼를 벗어나 기자들의 취재 뒷얘기를 통해 사회의 현실까지 되짚어 보는 역할을 하고 있다. 지난 ‘프로포폴’ 이슈가 터지기 전, 실제로 ‘특별기자회견’방송에서 연예계의 프로포폴 실태를 고발한 적이 있다. 온라인상에 공개된 ‘현직기자가 밝힌 프로포폴의 실체’영상은 조회수가 2만건에 ?박하며 폭발적인 관심을 끌기도 했다.

E채널 ‘특별기자회견’에 출연 기자는 “이미 기사화가 된 취재 뒷 이야기라 웃으면서 얘기할 수 있지만, 절대로 당시의 취재과정이나 결과물이 단순 흥미거리를 위한 기사는 아니다”라고 밝혀 사회적 이슈를 심도깊게 밝히고자 하는 기자정신을 엿볼 수 있게 했다.

20일(목) ‘특별기자회견’에는 ‘기자를 멘붕시킨 사람들’이라는 주제로 방송된다. 인면수심 성폭행 범죄자를 만났던 경험, 타진요(타블로에게 진실을 요구합니다)의 터무니없는 주장의 실체 등 현직기자들의 취재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격 공개한다. 용감한 토크쇼 ‘특별기자회견’은 티캐스트 다시보기 서비스 ‘아임티캐스트’ (www.imtcast.com)에서 방송에 소개되지 않은 미공개 영상도 함께 만나볼 수 있다.

인사이드케이블  news@incable.co.kr

< 저작권자 © 인사이드케이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인사이드케이블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