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updated 2022.9.25 일 20:50
HOME 프로그램HOT
Mnet ‘내 사람친구의 연애’ 오늘 첫 방송!화요일 접수! 제작진이 밝힌 관전포인트 3가지!
김준식 기자 | 승인 2017.08.08 11:33
연애 권장 리얼리티 Mnet ‘내 사람친구의 연애’가 오늘(8일) 첫 방송한다.(사진=Mnet)

Mnet 신규 리얼리티 프로그램인 ‘내 사람친구의 연애’가 오늘(8일, 화) 저녁 11시에 첫 방송을 앞둔 가운데 프로그램을 더욱 재미있게 볼 수 있는 관전포인트 3가지를 짚어본다.

 

# 리얼리티의 끝. 예측 불가 사랑 스토리

‘내 사람친구의 연애’는 사랑을 찾고 싶은 네 팀의 남사친-여사친 남녀 8명이 3일 밤을 함께 보내며 다양한 커플 매칭과 데이트를 통해 서로를 알아가며 그 과정에서 벌어지는 다양한 에피소드와 미묘한 심리 변화 등을 솔직하고 흥미롭게 그려낼 예정이다. 제작진도 예상하지 못했던 여러 이야기들이 툭툭 튀어나와서 현장에서도 많이 놀라기도 했고, 드라마처럼 대본을 써도 이렇게는 안 나오겠다는 다양한 상황들이 담겨 있다. ‘드라마보다 현실이 더 드라마틱하다’는 이야기도 있듯 여러 상황들이 발생했는데 그것이 모두 리얼이어서 현실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윤신혜CP는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사랑은 정말 예측이 불가능하다는 것’을 매일매일 깨닫고 있는 중이라고.

 

# 가장 재미있는 우리들의 일상사, 연애사

연애와 사랑 이야기는 우리들의 일상 속에서 가장 쉽게, 그리고 흥미진진하게 만날 수 있는 소재다. ‘내 사람친구의 연애’에 나온 남사친-여사친 네 쌍이 어떤 감정을 갖고 처음 모이게 됐는지, 3박 4일이라는 시간 동안 어떤 감정이 생기는지 등 이들의 감정선을 따라가는 재미가 있을 것이다. 프로그램 속 관계는 모두 열려 있기 때문에 자신의 친구를 새롭게 이성으로 느낄 수도, 다른 이성에게 감정을 느낄 수도 있게 된다. 갈등도 생길 수 있고, 사랑의 화살표가 겹치다 보면 시기도 생기기도 하는데 이런 것들을 보다 보면 시청자 각자의 경험에 비추어 각자 다른 사람친구들에게 이입될 것이다. 또한, 감정에 이입해서 보는 과정 중에 자신의 옛날 혹은 현재의 연애 상황과 비추어볼 수도 있어 더욱 스토리에 이입이 푹 되지 않을까 싶다. 또한, 연애 감정이다 보니 남녀의 시각 차이가 있을 수 있다. 이것도 하나의 관전 포인트.

 

# 관계 변화

사람친구 사이에서 가장 오래된 이슈이자 정답이 내려지지 않은 난제가 ‘친구에서 연인이 될 수 있을까’다. 그리고 ‘내 사람친구의 연애’는 여기에 하나 더 추가해 ‘사람친구들이 만나 서로 새로운 사랑을 찾을 수 있을까’라는 질문을 던진 것이다. 이에 대한 답은 시청자 분들이 프로그램을 보며 이들이 앞으로 어떻게 발전할까에 대해 함께 고민해 나가는 과정 속에서 각자의 답을 찾아갈 것이라고 본다. 그리고 ‘순간의 판단과 과정’에 따라 변화하는 관계를 보는 묘미도 있다. 사람에 대한 순간의 판단이 3박 4일이라는 시간 동안 서로를 겪으면서 유지될지 혹은 다른 관계 변화를 가져올지, 그리고 그 안에서는 어떤 우여곡절을 겪을지 등 다양한 포인트를 갖고 보면 한 층 더 재미있게 시청할 수 있을 것이라고.

남사친-여사친을 주제로 흥미진진한 스토리를 가득 담아 시청자들을 찾아갈 ‘내 사람친구의 연애’는 바로 오늘(8일) 밤 11시에 Mnet에서 첫 방송된다.

 

김준식 기자  js1001@kcta.or.kr

< 저작권자 © 인사이드케이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김준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