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updated 2022.6.30 목 16:13
HOME 뉴스IN
CJ헬로 '헬로tv UHD Red', 넷플릭스 날개 달고 UHD 안방시장 고공비행넷플릭스 탑재한 스마트 셋톱박스 '헬로tv Red'
압도적인 UHD 경쟁력 확보 통해 유료방송 프리미엄 전략 가속화
김민정 기자 | 승인 2018.01.24 10:04
CJ헬로는 최신형 프리미엄 셋톱박스 '헬로tv UHD Red'를 통해 넷플릭스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4일(수) 밝혔다.(사진=CJ헬로)

'Red'의 두 번째 진화가 시작된다. 차세대 케이블TV 셋톱박스 '헬로tv UHD Red'가 이번에는 글로벌 콘텐츠 시장 강자 넷플릭스와 손잡고 UHD 안방극장 고공비행에 나선다.

CJ헬로(대표 변동식, www.cjhello.com)는 최신형 프리미엄 셋톱박스 '헬로tv UHD Red(이하 헬로tv Red)'를 통해 넷플릭스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4일(수) 밝혔다. OTT에 이어 케이블TV 셋톱박스에 넷플릭스를 탑재, '헬로tv Red'의 압도적 디바이스 역량에 넷플릭스 4K 킬러 콘텐츠 시너지를 더해 차별화된 UHD 상품경쟁력을 확보한다.

'헬로tv Red'는 프리미엄 고객을 타깃으로 한 최고사양의 셋톱박스로써, ▲빠르고 안정적인 UHD 방송 ▲음성인식(올해 적용 예정) ▲놓친 화면을 되돌려보는 타임머신 기능 등의 기술적 강점이 있다. CJ헬로는 '헬로tv Red'의 추가적인 콘텐츠 경쟁력을 확보하는 차원에서 이번 제휴를 추진했다. 

특히, CJ헬로는 넷플릭스의 글로벌 4K 콘텐츠를 선호하는 프리미엄 고객층을 핵심가입자로 끌어들여 케이블TV UHD 서비스의 질적 성장을 이끌 계획이다. 이에 따라, 작년 한 해 동안 '헬로tv Red' 출시에 힘입어 전년 대비 5배가량 증가했던 UHD 가입 성장추세가 올 해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제휴를 통해 '헬로tv Red'는 경쟁서비스 대비 독보적인 UHD 경쟁력을 확보하게 되었다. '헬로tv Red' 이용고객이라면 <옥자>, < 하우스 오브 카드>, <기묘한 이야기>등 넷플릭스의 독점 오리지널 콘텐츠는 물론, 영어자막 기반 어학교육 콘텐츠 등 약 1천여 개의 UHD 콘텐츠를 집 안에서 즐길 수 있다.

넷플릭스 서비스를 케이블TV에 유기적으로 접목해 고객편의성도 대폭 강화한다. CJ헬로는 오는 3월부터 '헬로tv Red'에 차세대 UI '알래스카'를 접목, 리모컨 '핫키' 버튼(넷플릭스 서비스에 곧바로 접속할 수 있는 버튼)을 생성하는 등 대형TV에서 넷플릭스를 쉽고 빠르게 즐길 수 있는 맞춤 시청환경을 구현한다.  

김종렬 CJ헬로 Home&Living 사업본부장은 "'헬로tv Red'의 고성능 하드웨어에 넷플릭스 4K 콘텐츠 시너지를 구현해 명품 케이블TV 전략을 가속화하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헬로tv Red'의 기술 혁신을 바탕으로, 고객 니즈를 한 발 앞서 충족하는 차별화된 콘텐츠를 제시하며 유료방송시장을 선도해나갈 것이다."고 밝혔다.  

한편, '헬로tv Red'에 탑재한 넷플릭스 앱은 모바일처럼 손쉽게 이용할 수 있다. 넷플릭스 기존 고객이라면 별도의 절차 없이 TV화면 로그인을 통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고, 간단한 리모컨 조작을 통해 넷플릭스 신규 가입도 가능하다. 넷플릭스 서비스 화면은 헬로tv 홈 메뉴의 '넷플릭스' 카테고리 또는 채널번호 678번을 통해 접속할 수 있다. '헬로tv Red' 서비스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CJ헬로 공식 홈페이지(www.cjhello.com)를 통해 언제든지 확인 가능하다.

김민정 기자  minj@kcta.or.kr

< 저작권자 © 인사이드케이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김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