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updated 2019.11.11 월 17:18
HOME 프로그램HOT
<내딸의 남자들3> 류준열 닮은 연하남 등장!배우 장광 딸 미자의 소개팅 현장 공개
김민주 기자 | 승인 2018.07.16 09:05
사진 = E채널 제공

배우 장광 딸 미자의 새로운 소개팅 현장이 공개된다.

15일 일요일 밤 9시 방송되는 태광그룹 티캐스트 계열 E채널 ‘내 딸의 남자들3’에서 미자의 이상형 류준열을 닮은 연하남과의 소개팅 현장을 보여준다.


1. 류준열을 닮은 연하남 소개팅남 등장! 이상형과 소개팅을 하게 된 성덕(?) 미자!

미자를 만나기 위해 연차까지 쓰고 소개팅에 나온 남자. 평소 류준열이 이상형인 미자 앞에 나타난 그는 다름 아닌 류준열 판박이였다고. 유독 연하남에 대한 아픔이 많은 미자에게 “나이는 상관없잖아요”라며 돌직구로 훅 다가오는 이 남자. 예고 없이 마음의 문을 열고 들어오는 소개팅남 때문에 미자는 혼란스럽기만 하다. 뜻밖의 두 번의 소개팅, 그리고 두 남자의 애프터 신청까지. 미자는 과연 어떤 직진남의 애프터 신청에 응하게 될까?
 

2. “이제 소개팅하지 마요” 박력 넘치는 소개팅남의 고백! 그리고 미자의 대답은?

하루에 두 번의 소개팅을 하게 된 미자. 두 사람에게 애프터 신청을 받았던 미자는 일주일 후 한 명의 남자와 애프터 데이트를 하게 된다. 소개팅남이 선택한 대망의 애프터 장소는 바로 설렘 가득 수원 데이트. 수원 첫 데이트 장소로 국궁 체험장을 가게 된 두 사람은 활쏘기로 소원 내기를 하게 되는데. 활쏘기의 결과, 소개팅남의 승리로 그가 원하는 소원을 들어주기로 한다.

그러나 그 누구도 예상치 못한 박력 넘치는 소원 제시로 또 한 번 스튜디오가 뒤집어진다. 한편 야경이 보이는 헬륨 기구 위에서도 소개팅남의 돌직구 고백은 계속되는데. 모두를 심쿵하게 한 소개팅남의 고백은 7월 15일 일요일 밤 9시 E채널 <내 딸의 남자들 3>을 통해 공개된다.
 

김민주 기자  minjukim@kcta.or.kr

< 저작권자 © 인사이드케이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김민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