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updated 2018.12.14 금 09:10
HOME 포커스IN
케이블TV, 11개 소비자단체와 시청권 강화 '맞손'10/1(월),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 MOU
박현수 기자 | 승인 2018.10.01 14:30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와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는 오늘(1일) 11시30분 서울 로얄호텔에서 양 기관 대표 및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시청자 권익증진을 위한 업무혁약을 체결했다(오른쪽- 김성진 회장, 왼쪽- 강정화 회장)

지역 매체 케이블TV(SO)와 소비자단체가 1,400만 SO가입자의 시청권 강화를 위해 손을 맞잡았다.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회장 김성진)는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회장 강정화)와 1일 오전 11시 30분 서울 중구 로얄호텔 2층에서 시청자 권익보호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은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 김성진 회장과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 강정화 회장 및 양 기관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양 기관은 ▲건전한 방송통신시장 환경 조성 ▲소비자의 서비스 이용환경 개선 ▲지역채널을 통한 소비자단체 활동 홍보 ▲시청자 알 권리 확대 ▲공익 목적 달성을 위한 공동사업 등을 위한 협력을 약속했다.

이번 협약으로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 소속 케이블TV(SO)사업자는 소비자단체의 전문 모니터링 기법을 활용해 방송통신서비스 이용환경을 개선하고,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는 공익을 목적으로 한 단체 활동들을 지역채널을 통해 소비자에게 발 빠르게 홍보한다.

김성진 회장은 “소비자 권익이 최우선인 소비자단체와 지역성 구현이 최우선인 케이블TV의 오늘 이 만남은 시청자 권익 증진이라는 케이블TV의 막중한 책임의식에서 비롯된 것”이라며, “향후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 소속 회원단체와 함께 케이블 1,400만 가입자의 시청권 강화를 위해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1976년 4개 단체로 출발한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는 현재 11개의 회원단체(소비자교육중앙회, 한국여성소비자연합, 한국YWCA연합회, 한국소비자연맹, 소비자시민모임, 한국소비자교육원 한국YMCA전국연맹, 녹색소비자연대, 소비자공익네트워크, 한국부인회총본부, 대한어머니회중앙연합회)와 소비자 권익 향상을 위한 운동을 활발히 전개하고 있다.

박현수 기자  spark0123@kcta.or.kr

< 저작권자 © 인사이드케이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박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