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updated 2019.2.20 수 13:16
HOME 포커스IN
CJ헬로, 선택약정 요금할인 40%로 확대크리스마스 이벤트로 국내 최대 할인플랜 열어
권정아 기자 | 승인 2018.12.21 13:56
CJ헬로는 크리스마스를 맞아 기간한정 이벤트로 요금할인 폭을 넓히겠다고 21일일 밝혔다(사진=CJ헬로)

CJ헬로가 크리스마스를 맞아 ‘산타의 선물’같은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기간 한정 이벤트를 통해 요금할인의 폭을 넓히기로 한 것. 최신 프리미엄폰 구매를 망설였던 ‘트렌드 세터’라면 더욱 반가운 소식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CJ헬로(대표 변동식, www.cjhello.com)의 헬로모바일이 가입 시 요금할인을 선택한 고객에게 월 기본료를 40% 할인하는 ‘크리스마스 프로모션’을 연다고 21일(금) 밝혔다. 기존에는 할인율이 30%로, 이벤트를 통해 할인율을 10%포인트 더 확대했다. 1월 31일(목)까지 접수한 고객들이 대상이다.

요금할인은 단말기종과 관계 없이 요금제에 따라 할인 받는 제도이기 때문에 단말지원금이 상대적으로 적은 최신폰이나 갤럭시노트9, 갤럭시S9+ 등 프리미엄폰 구매고객이 더 큰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신규 또는 기기변경으로 가입한 고객들은 단말지원 또는 요금지원 중 하나를 선택해 지원받을 수 있다.

‘갤럭시 노트9(128GB)’로 무제한 요금제(The착한데이터10GB)에 가입할 경우 단말할인으로 받는 혜택은 2년간 총 34만 원이지만, 요금할인을 선택하면 58만 원(월 기본료 60,390원의 40% 할인 * 24개월, VAT포함)까지 혜택의 폭을 넓힐 수 있다.

제휴카드(현대카드M)를 이용하면 월 1만7천 원(전월 이용금액 30만 원 이상)에서 2만 원(전월 이용금액 70만 원이상)까지 추가로 청구할인을 받을 수도 있다. ‘LTE 단말요금제’라면 어떤 것을 선택해도 할인혜택을 누릴 수 있다.

헬로모바일은 이에 앞서 이동통신의 룰을 바꾼 ‘와이낫(Why Not)’ 프로모션, 혁신적인 요금을 제안한 ‘반의반값 요금제’, 모바일 게이머들의 취향을 저격한 ‘모두의마블 요금제’ 등으로 차별화된 요금전략을 이어왔다. 이번 프로모션을 통해 합리적인 모바일 소비자들의 통신비를 낮추는데 한 걸음 더 나아갈 수 있게 됐다.

CJ헬로 모바일사업본부 조강호 본부장은 “온라인몰 전용상품을 통해 절약된 유통·마케팅 비용을 고객에게 환원하는 차원의 이벤트”라며 “이통사는 선택약정 요금할인을 25%로 제공하고 있어 헬로모바일의 요금경쟁력은 더 크게 강화됐다”고 말했다.

가입은 다이렉트몰(www.cjhellodirect.com)에서 가능하다. 요금할인은 케이블TV·인터넷·집전화 등과의 ‘유무선 결합할인’과도 중복 적용된다.

권정아 기자  news@incable.co.kr

< 저작권자 © 인사이드케이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권정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