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updated 2019.3.20 수 11:08
HOME 포커스IN
딜라이브, 지역채널 시청률 상위20% 진입지역민 직접참가, 지역이슈 심층화 ‘우리동네 채널’ 자리매김
김주현 기자 | 승인 2019.03.13 16:21
딜라이브 뉴스와 청춘노래자랑 포스터(사진=딜라이브)

딜라이브 디지털OTT방송(대표 전용주)의 ‘채널 1’이 지역민들에게 ‘우리동네 채널’로 확실히 자리매김하고 있다. 

최근 3년간 딜라이브 지역채널의 시청률이 가파르게 상승했다. 특히 2018년도 평균시청률은 전년대비 약 55%, 시청점유율은 약 67% 상승했는데 이는 디지털 가입자들에게 서비스되고 있는 220여개 채널 중 45위를 차지하는 수준이다. 

딜라이브는 자체 제작 콘텐츠의 퀄리티 향상과 다큐, 교양, 여행 등 다양한 콘텐츠 방영을 통해 지역 주민들에게 볼거리와 정보를 제공한 것이 시청률 상승의 주요인으로 분석했다. 뿐만 아니라 딜라이브는 지역채널에 연간 약120억 투자를 통해 중계차, 스튜디오를 HD로 업그레이드하고 다양한 지역정보 프로그램과 지역뉴스, 사회공헌사업 프로그램 등을 제작해 지역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딜라이브 지역채널은 남녀노소 누구나 즐기고, 지역민들이 직접 참여하는 프로그램들을 중심으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대표적인 프로그램으로는 뽀빠이 이상용씨가 진행을 맡아 각 지자체를 순회하면서 ‘우리 동네 가수왕’을 뽑는 <청춘 노래자랑>을 비롯해, 100세 시대를 맞이해 어르신들의 건강 궁금증을 해소하고 다양한 의학정보를 제공하는 시니어 건강지킴이 <왕진>, 초등학교 5,6학년생들이 끼와 장기를 발산하면서 퀴즈를 통해 지혜의 왕으로 거듭나는 <키즈솔로몬>, 지역 현안과 이슈를 심도 있게 다뤄보는 시사프로그램인 <쌍심지> 등이 있다. 

특히 <청춘 노래자랑>은 분당 최고시청률 1%, 순간 시청점유율은 약 3%를 기록하기도 했다. 이는 딜라이브 서비스 채널 전체 순위로는 5~6위에 해당되는 것으로 딜라이브를 대표하는 지역밀착형 프로그램으로 성장했다. 

또한 지역채널 최초 UHD로 제작되는 <청춘 음악회>는 여의도 KBS홀에서 연간 14회를 진행하면서 매회 마다 지역주민 1,200여명을 초청해 유명 가수들이 출연하는 화려한 음악 공연을 선물하고 있다. 한편 3월 첫 공연을 시작으로 2019년 시즌2를 시작한다. 

이밖에도 <뉴스라이브>와 <서울경기케이블TV뉴스>는 지역밀착 취재를 통해 지역민들에게 유용한 정보를 신속하게 전달하고, <이슈를 말하다>는 주민들이 참여하는 깊이 있는 토론을 통해 지역문제 해결에 기여하고 있다.

딜라이브 서울경기케이블TV 성낙섭 대표는 “우리 동네 대표방송으로서 주민들과 직접 소통하고 지역정보를 발 빠르게 전달하기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준비하고 있으며, 지역민과 소통하는 채널로 한 단계 더 도약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김주현 기자  jhkim@kcta.or.kr

< 저작권자 © 인사이드케이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김주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