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updated 2020.4.7 화 17:02
HOME 프로그램HOT
tvN ‘그녀의 사생활’김재욱, 범상치 않은 포스+조각 같은 비주얼!
김상욱 기자 | 승인 2019.03.21 09:50

<진심이 닿다> 후속 tvN 새 수목드라마 <그녀의 사생활>

- ‘그녀의 사생활’ 김재욱, 미술계의 ‘미다스의 손’! 범접 불가 아우라 폭발!

- ‘그녀의 사생활’ 김재욱, 조각 같은 옆 라인! 우월 비주얼로 여심 사로잡는다!

- ‘그녀의 사생활’ 김재욱, 갓 덕질에 입문한 까칠한 미술관 천재디렉터 ‘라이언’ 역!

tvN ‘그녀의 사생활’ 김재욱의 범상치 않은 포스가 담긴 첫 촬영 스틸이 공개됐다. 등장부터 주변을 떠들썩하게 만드는 그의 독보적 존재감이 관심을 집중시킨다.

오는 4월 10일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수목드라마 ‘그녀의 사생활’ (연출 홍종찬/ 극본 김혜영/ 원작 누나팬닷컴/ 제작 본팩토리, 스튜디오 드래곤)은 직장에선 완벽한 큐레이터지만 알고 보면 아이돌 덕후인 성덕미가 까칠한 상사 라이언과 만나며 벌어지는 본격 덕질 로맨스이다.

박민영(성덕미 역)과 김재욱(라이언 역)이 주연을 맡았고 홍종찬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성큼 다가온 봄날에 잠재된 로맨스력을 일깨울 예정이다.

김재욱은 갓 덕질에 입문한 까칠한 미술관 천재디렉터 ‘라이언’ 역을 맡았다. 그는 미술계의 판도를 좌지우지할 만큼 막강한 영향력과 명성을 지닌 인물로, 채움 미술관의 신임 관장으로 부임해 큐레이터 박민영(성덕미 역)과 얽히면서 자신도 모르게 덕후 세계에 입문하게 된다.

‘그녀의 사생활’ 측은 라이언 역을 맡은 김재욱의 첫 촬영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 속 김재욱은 수많은 참석자들을 뒤로 한 채 작품을 훑어보고 있다. 김재욱의 행동 하나하나에 사람들은 눈을 떼지 못하고 있는 반면, 김재욱은 타인의 시선을 전혀 의식하지 않는 모습이다.

특히 김재욱의 카리스마 넘치는 표정이 이목을 사로잡는다. 김재욱은 무표정으로 일관하다가 순간 예리한 눈빛으로 작품을 바라보고 있다. 그의 눈빛에서 미술계의 ‘미다스의 손’다운 범상치 않은 포스가 느껴진다. 그런가 하면, 한쪽 입꼬리를 끌어 올리며 실소를 터트리는 김재욱의 모습에서 까칠한 성격이 드러난다.

또한 김재욱의 조각 같은 비주얼이 시선을 붙잡는다. 김재욱은 여심을 설레게 하는 깊은 눈매와 날렵한 턱선, 높은 콧대까지 완벽한 이목구비를 자랑한다. 무엇보다 김재욱의 시크한 분위기와 매력적인 마스크가 어우러져 보는 이들의 심장을 떨리게 한다.

이는 극중 김재욱이 신인작가 그룹전의 VIP 오픈 파티에 참석한 모습이다. 그의 천재적인 안목과 영향력이 드러나는 장면으로, 김재욱의 극과 극을 오가는 연기가 스태프들을 매료시켰다고 한다. 때에 따라 강렬한 카리스마를 드러내다가도 예리하게 빛나는 눈빛, 악동 같은 매력까지 발산하며 첫 촬영부터 종횡무진 활약을 선보였다. 뿐만 아니라 가만히 서 있어도 흘러나오는 김재욱의 마성의 매력이 여성 스태프들의 심장을 뒤흔들었다는 후문이다.

‘그녀의 사생활’ 제작진 측은 “공개된 스틸처럼 까칠한 천재디렉터가 덕질에 빠지게 되면서 오는 반전이 극의 커다란 재미포인트가 될 것”이라고 전하며 “이에 이제까지 본 적 없는 김재욱의 또 다른 매력이 폭발할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tvN 새 수목드라마 ‘그녀의 사생활’은 ‘진심이 닿다’ 후속으로 오는 4월 10일 수요일 밤 9시 30분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 tvN 제공

김상욱 기자  ksw21c@kcta.or.kr

< 저작권자 © 인사이드케이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