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updated 2019.11.14 목 09:18
HOME 프로그램HOT
고지용 & 조태관, 아내 위한 요리에 나선 첫 번째 남편들!첫 녹화 현장 전격 공개 고지용 & 조태관!
김상욱 기자 | 승인 2019.08.20 16:55

'극한식탁'의 첫 번째 식탁을 장식할 남편들이 공개됐다. 고지용과 조태관이 바로 그 주인공이다.

Olive 새 예능 프로그램 '극한식탁'은 제한시간 안에 아내 취향 저격 요리를 완성 해야 하는 남편들의 예측불가 요리쇼이다. 오는 8월 29일 목요일 저녁 8시 50분 첫 방송된다. 매회 두 쌍의 부부가 출연하며 두 명의 남편이 제한시간 내 아내를 위해 주어진 미션 푸드를 완성하는 일대일 대결을 펼친다. 이 과정에서 자신의 아내를 행복하게 만들기 위해 적극 뛰어드는 남편들의 도전기가 웃음과 감동을 선사할 전망. 송은이, 김신영, 문세윤, 최현석, 광희가 MC 군단으로 활약을 예고하는 가운데, 1회를 책임질 남편들 고지용과 조태관이 전격 공개돼 눈길을 끈다.

첫 방송을 앞두고 공개된 예고 영상에서는 앞치마와 미션 종이가 들어있는 '극한식탁'만의 첫 번째 미션 박스를 받은 고지용과 조태관이 등장한다. 이들에게 주어진 미션은 "아내가 친구들에게 자랑하고 싶은 생일상"을 차리는 것이다. 주방 한정 슈퍼 허당맨을 맡고 있다는 고지용은 "할 줄 아는 요리가 세 가지가 안된다"고 자신감 없는 모습을 보이지만, 곧 아내를 위해 유기농으로 요리를 준비하겠다며 싱싱한 재료를 수확하는 장면이 이어져 궁금증을 자극한다. 머리로 요리하는 남편 조태관은 "생일상, 좀 특별해야 한다. 요리 재밌다"며 설레는 마음을 드러내 그의 요리에도 기대감이 모이는 상황이다. (티저 영상 url : https://tv.naver.com/v/9561715)

함께 공개된, 첫 녹화 현장 이미지에서는 치열한 요리 시간과 화기애애한 스튜디오 분위기가 함께 전해져 궁금증을 자아낸다. 다섯 MC는 도전에 나선 두 남편들을 응원하듯 활력을 돋우고 있다. 특히, 조태관은 최현석 따라잡기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리틀 최현석'이라고 불렸다. 또한 잘 어울리는 부부들의 투샷도 이목을 집중시킨다. 과연 자신의 옆자리에 앉은 아내를 위해 남편들이 어떤 요리를 선보일지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뿐만 아니라, 연출을 맡은 정종선PD는 직접 다섯 MC의 활약을 귀띔했다. 송은이, 김신영, 문세윤, 최현석, 광희 모두 남편들의 요리에 날카롭고 생생한 맛 평가를 했다는 것이 제작진의 전언이다. 어머니가 손 맛 좋기로 유명한 전라도 분인 송은이부터 오랜 자취 생활로 다져진 생활요리인 김신영, '한입만'의 남자로서 수많이 "한입만"을 외치며 단련된 맛평가를 선보이는 문세윤, 25년차 셰프 경력을 자랑하는 최현석, 자칭(?) 'Olive의 아들'을 자처한 광희까지, MC들의 달콤살벌한 평가에도 관심이 쏠린다.

정종선PD는 "월드컵 결승전 중계와 맞먹는 박진감 넘치는 MC들의 요리쇼 중계를 기대하셔도 좋다. 요리하는 남편들보다 더욱 흥분한 MC들의 리액션과 남편들의 불꽃 튀는 승부욕도 재미를 더했다. 아내들은 요리하는 남편의 모습에 긴장도 하고 때로는 허술한 남편을 보며 눈물나게 웃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라고 전했다.

Olive '극한식탁'은 8월 29일 목요일 저녁 8시 50분 첫 방송된다. [이미지 제공 Olive]

김상욱 기자  ksw21c@kcta.or.kr

< 저작권자 © 인사이드케이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