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updated 2019.10.18 금 14:42
HOME 프로그램HOT
현대미디어, 자체제작 VR콘텐츠 ‘KVRF 2019’ 전시배우 안창환 주연 'VR시네마' <코리아 VR 페스티벌>에서 공개!
김상욱 기자 | 승인 2019.10.02 10:14

현대미디어(대표 김성일)가 오는 2일부터 4일까지 3일간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국내 최대 VR 전시회 ‘코리아 VR 페스티벌(이하 KVRF) 2019'에서 자체제작 VR 콘텐츠를 선보인다.

이번 전시에서는 지난달 광주에서 열린 콘텐츠 마켓 ‘ACE Fair’에서 큰 호응을 얻은 자체제작 VR 콘텐츠 ’익스트림VR 국가대표’ 시리즈 와 VR시네마가 전격 공개된다.

먼저, ‘익스트림VR 국가대표’ 시리즈는 웨이크보드, 모토크로스, 패러글라이딩, MTB 등 익스트림 스포츠 종목별 국가대표 선수와 협업해 제작한 실감형 VR콘텐츠다. 콘텐츠별 맞춤형 시뮬레이터를 자체 개발 및 제작하였으며, 이번 전시에서 리뉴얼된 모듈을 공개한다. VR전용 360도 사운드와 4D효과 기술로 생생하고 강렬한 체험을 제공한다. 지난 ‘2018 차세대미디어대전’의 크로스미디어 분야 우수작으로 초청되어 전시 및 체험 행사를 진행하기도 했다.

또한, 스토리 기반 VR시네마 콘텐츠 ‘거기에 있었다’도 선보인다. 이는 호러 장르의 VR 영화로 기존 헤드마운트디스플레이(HMD) 보다 넓은 시야각을 제공하는 ‘드래곤아이 8K’를 통해 상영된다. 타임루프(특정 시간이 반복되는 공간)에 갇혀 있는 소년이 살인마로부터 탈출하는 과정을 그린다. 드라마 ‘열혈사제’ 에 출연한 배우 안창환이 살인마 역을 맡았다. ‘거기에 있었다’는 2019 부산국제영화제 VR시네마 부문에 공식 초청되었다.

한편, 4일부터 19일까지는 서울시에서 주최하는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ICT 홍보전시관’에서도 ‘익스트림VR 국가대표’ 시리즈를 만나볼 수 있다. 웨이크보드와 MTB 두 종목의 VR 콘텐츠를 홍보관을 찾은 시민들이 체험할 수 있도록 운영된다. 

현대미디어의 VR사업을 담당하는 김병기 PD는 “‘지난 익스트림VR 국가대표’ 전시 체험자를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 참여인원 400명 중 93.2%가 다시 체험하고 싶다는 대답을 했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도 저희 실감콘텐츠를 많은 분들이 체험해보실 수 있었으면 좋겠고, 이번 행사를 통해 내년도에 함께 할 수 있는 좋은 파트너를 만나길 바란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현대백화점그룹 계열 방송채널사업(PP사업)법인 현대미디어는 드라마 전문채널 CHING(채널칭)과 DramaH(드라마H), 여성오락채널 TRENDY(트렌디), 아웃도어&여행 채널 ONT(오앤티), 건강의학 정보채널 헬스메디tv을 운영하고 있다.

김상욱 기자  ksw21c@kcta.or.kr

< 저작권자 © 인사이드케이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