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updated 2020.12.3 목 10:25
HOME 포커스IN
LG헬로비전, ‘코로나19 정보 채널’ 전환 24시간 대응지역 현황 전달하는 정보형 프로그램 수시 송출…지자체•방역 당국 브리핑도 모두 제공
박현수 기자 | 승인 2020.03.04 10:11
LG헬로비전 대구•경북 지역채널이 재난방송 체제를 최고 수준으로 격상한다고 4일(수) 밝혔다. 사진은 3일 오후 2시 30분 진행된 대구시장 브리핑의 스틸컷(사진=LG헬로비전)

LG헬로비전이 대구•경북 지역에서 코로나19 감염증이 급격히 확산됨에 따라 재난방송 체제를 최고 단계로 격상했다.
 
LG헬로비전(대표 송구영, www.lghellovision.net)은 대구•경북 지역채널을 ‘코로나19 정보 채널’로 전환하고 24시간 재난방송 체제에 돌입했다고 4일(수) 밝혔다. 지역민들이 지역 내 감염병 정보와 예방 및 극복 방안을 손쉽게 접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목표다.
 
LG헬로비전 대구•경북 지역채널은 3일 오전 11시 20분을 기점으로 재난방송 체제를 최고 단계로 격상했으며 오는 10일까지 일주일간 유지한다. 지역 내 감염병 관련 소식을 지역채널과 온라인 채널을 통해 24시간 제공하고 코로나19 관련 프로그램 비중을 확대한다.
 
우선, 지역별 실시간 감염병 현황을 밀착 보도하는 데 중점을 두고 주요 프로그램을 편성했다. 지역 현황을 전달하는 정보형 프로그램을 일 2회 제작해 수시 송출한다. 지역별 확진자 수, 지자체 공적 마스크 판매점, 선별진료소 등 필수 정보를 제공한다.
 
생방송을 통해 경상북도, 대구시, 안동시 등 각 지자체와 방역 당국의 브리핑 내용도 모두 전달한다. 재방송 편성도 확대해 지역민 도달률을 높일 예정이다. 전국적인 상황을 종합적으로 다루어야 하는 지상파나 종편과 달리, 지역 이슈를 더욱 세밀히 다룰 수 있다는 장점을 십분 활용했다.
 
극복 및 예방법 중심의 콘텐츠도 마련했다. 자체 특집 대담 프로그램 <헬로이슈토크>는 '코로나19는 극복 가능한 감염병'이라는 주제로 진행되며, 전문가들이 패널로 출연해 극복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코로나19 예방 수칙과 국민 행동요령 캠페인 영상도 송출한다.
 
코로나19 정보 채널을 통해 송출되는 지역채널 프로그램은 ‘헬로! 대구경북’ 유튜브(YouTube) 채널을 통해서도 24시간 제공된다. 온라인 스트리밍 서비스를 통해 헬로tv를 이용하지 않는 지역민들도 지역 감염병 정보를 쉽게 접할 수 있다.
 
LG헬로비전은 이번 재난방송 체제 격상을 통해 지자체 및 방역 당국과 방송 기반의 공조 체계를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대구•경북 지역의 ‘감염병 정보 사각지대’ 해소 역할을 한다는 방침이다.
 
LG헬로비전 박은정 미디어사업담당은 “지역민에게 가장 필요한 정보를 적시에 제공하는 것이 지역채널의 소명”이라며 “지역채널에서 재난 및 감염병 관련 정보를 모두 접할 수 있도록 본원적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헬로비전 지역채널은 지난 4일 방송 권역에 확진자가 발생한 이후 ‘재난방송 체제’로 즉각 전환해 코로나19 감염증 관련 뉴스 특보를 이어오고 있다.
 

박현수 기자  spark0123@kcta.or.kr

< 저작권자 © 인사이드케이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박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