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updated 2020.7.9 목 08:22
HOME 포커스IN
현대HCN, 공동주택 관리 솔루션 ‘스마트IOT’와 업무협약모바일 앱 통한 공동주택 커뮤니티 형성 … 입주자대표회의, 관리소 역할 구현
김진경 | 승인 2020.05.28 16:34
현대HCN 영업총괄실장 조석봉 상무(왼쪽)와 스마트IOT 노학연 대표가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현대HCN)

현대HCN(대표 류성택)이 공동주택 관리 솔루션 <아파트키퍼>의 개발사 ‘스마트IOT’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양사의 협력을 통해 지역 공동주택에 <아파트키퍼>를 서비스하여, 주민들의 소통을 활성화하고 지역 정보에 대한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기획됐다.

<아파트키퍼>는 모바일 앱 기반의 공동주택 커뮤니티를 형성하고, 기존에 관리사무소, 입주자대표회의 등을 통해서만 가능했던 주요 업무들의 처리를 온라인으로 구현한 공동주택 관리 솔루션이다.

공동주택 생활 및 관리에 필수적인 사항들을 ‘언택트’로 해결할 수 있도록 다양한 기능을 제공한다.

먼저, 공지사항을 온라인으로 게재하고 확인 할 수 있다. 안내 게시판, 엘리베이터 등에 게시물을 부착하던 기존 방식의 번거로움을 줄이고 전달성을 높였다.

주차 관리와 방문 차량 등록도 가능하다. 특히, LPR(차량 번호판 인식)을 연동한 공동주택 주차 관제 시스템은 방문객의 불편 해소와 동시에 효율적인 주차 관리를 가능하게 했다.

또한,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추가된 ‘우리 지역 정보’ 기능은 지역 방송사인 현대HCN의 보도 시스템을 활용하여 주민들에게 가장 빠른 지역 뉴스를 전달하고 지역 상권 홍보 컨텐츠를 제공한다.

재난·재해 발생 시 <아파트키퍼>의 재난 경보 기능과 현대HCN의 긴급 재난 방송을 함께 볼 수 있어 주민들이 빠른 대처를 통해 안전을 확보할 수 있다.

그 밖에 전자투표, 택배 확인, 순찰일지 확인, 전입·전출 공지 등의 기능을 통해 공동주택 행정의 효율을 높이고 주민 간 갈등을 최소화 할 수 있도록 했다.

현대HCN 관계자는 "최근 ‘언택트’ 문화가 더욱 광범위하게 확산되고 있다. 개인주의 등으로 위축됐던 공동주택 커뮤니티가 오히려 비대면을 뜻하는 '언택트' 서비스를 통해 다시 활성화 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서 ‘스마트IOT’와의 업무협약 배경에 대해서는 “공동주택 관리 솔루션 분야는 당사에서 처음 진행하는 사업인 만큼 서비스 차별화를 모색해야 한다. 그 과정에서 우리 지역 사업자인 ‘스마트IOT’와 새로운 시도들을 함께 하며 동반성장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진경  jkkim@kcta.or.kr

< 저작권자 © 인사이드케이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김진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