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updated 2020.7.9 목 08:22
HOME 로컬뉴스
(서울시) 동주민센터 '무더위쉼터' 방역관리 소홀 "미운영이라…"
서울경기케이블TV 이재용 기자 | 승인 2020.06.23 10:04

【 앵커멘트 】
그렇다면 이렇게 운영되고 있는
동주민센터 무더위쉼터의
방역은 잘 지켜지고 있을까요?
방역 실태를
계속해서 이재용 기자가
짚아봅니다.

【 리포트 】
사회복무요원이 방문자의 체온을 측정합니다.

바로 앞에는 손 소독제도 마련돼 있습니다.

관리대장에 따른 점검은 
일주일 간격으로 이뤄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출입자 명단을 기록하는 모습은
전혀 보이지 않습니다.


( ○○동주민센터 사회복무요원 )
"(출입자 명단 작성하는 건 따로 없나요?) 출입자 명단 작성하는 거요? 아니 그건 따로 없는데요."


( ○○동주민센터 주무관 )
"어차피 운영을 안 하는데 쓰기에는 그래가지고 왜냐면 이런 거 개인정보여서요. 실제로 운영을 하게 되면 저희가 다 할 건데 지금 미운영 단계여 가지고요."


방문자 간 2M 거리가 유지되지 않고,

간혹 마스크 미착용자가 방문하기도 하지만
별다른 제재는 없습니다.

2M 이상 거리를 확보하기 위해
수용인원의 절반 이하로 운영하라는
서울시의 무더위쉼터 운영원칙도
마련은 돼 있지만,

현장과의 온도 차는 극명합니다.


( ○○구청 관계자 )
"실질적으로 카운팅 한다는 건 어려운 실정입니다. (방역)관리자 지정도 저희가 직원으로서 다른 업무도 보면서 그걸 하지. 우리가 계속해서 지켜보면서 관리한다는 것은 좀 어렵지 않을까 싶습니다."


무더위쉼터로 지정된
또 다른 지역의 동주민센터도
상황은 다르지 않습니다.

공식적으로는 무더위쉼터가 미운영이다 보니,
방역관리는 소홀한 상황입니다.


( ○○동주민센터 관계자 )
"무더위쉼터에 대해서 구체적인 운영방침이라든가 이게 안 내려왔어요. "


서울의 무더위쉼터가 임시휴관
또는 미운영이라고는 하지만,

깜깜이 운영이 계속되고 있는 만큼
철저한 방역관리가 필요해 보입니다.

딜라이브 서울경기케이블TV 이재용입니다.

서울경기케이블TV 이재용 기자  sports88@dlive.kr

< 저작권자 © 인사이드케이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서울경기케이블TV 이재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