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updated 2021.1.28 목 13:32
HOME 포커스IN
헬로tv 개편 , 고객 선호 5개 서비스 '첫 화면서 바로 접속'VOD·아이들나라·넷플릭스·유튜브·지역채널 첫화면서 바로 본다
김진경기자 | 승인 2020.12.15 10:06

LG헬로비전(www.lghellovision.net)이 헬로tv의 홈 화면을 개편해 콘텐츠 서비스 접근성을 대폭 높였다. VOD·아이들나라·넷플릭스·유튜브·지역채널 등 5개 주요 서비스 바로가기를 홈 메뉴 첫 화면에 배치해, 서비스 진입이 더욱 쉽고 빨라졌다. 헬로tv 디지털 상품 고객은 15일부터 새로운 홈 메뉴를 이용할 수 있다.

이번 개편은 유료방송 핵심 콘텐츠가 방송·VOD에서 다양한 특화 서비스로 확대되었음을 보여준다. 고객 이용 데이터 분석 결과, 실시간 채널·VOD 시청이 압도적이었던 과거와 달리 아이들나라·넷플릭스·유튜브 등 헬로tv가 제공하는 특화 서비스 이용률이 대폭 늘어난 것.

신규 홈 메뉴에는 이 같은 트렌드를 반영해 ▲주요 서비스 바로가기 전면 배치 ▲개인 맞춤형 추천 강화 ▲시청 채널 · 메뉴 반반 화면 구성 등의 핵심적인 변화를 적용했다.

먼저, 홈 메뉴 첫 화면에 5개 주요 서비스 바로가기를 배치했다. TV를 켜거나 메뉴 화면에 진입하면, VOD·아이들나라·넷플릭스·유튜브·지역채널 바로가기 아이콘이 나타난다. 고객들은 간단한 리모컨 조작으로 해당 서비스에 빠르게 접속할 수 있다.

5개 서비스는 고객 선호도를 고려해 배치했다. 20만 편의 콘텐츠가 담긴 ‘VOD’를 시작으로, 헬로tv 킬러 콘텐츠로 자리잡은 ‘아이들나라’, 2040 세대 고객 절반 가량이 이용 중인 ‘넷플릭스’ · ‘유튜브’ 순으로 노출된다. 또한 지역성을 고려해 LG헬로비전 오리지널 콘텐츠인 ‘지역채널’ 서비스도 포함했다.

또한 시청 중인 채널과 홈 메뉴를 반반(半半) 배치한 화면을 구성했다. 메뉴 화면 진입 시, 시청 중인 TV 화면 절반에 홈 메뉴가 노출된다. 실시간 채널을 시청하면서 메뉴 탐색이 가능해져 이용 편의성이 더욱 높아졌다.

개인 맞춤형 추천도 대폭 강화했다. 고객별 시청 데이터에 기반한 맞춤형 추천 기능을 홈 메뉴에 도입했다. 고객들이 취향에 맞는 VOD와 프로모션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게 돼, 콘텐츠 이용이 더욱 활성화될 전망이다.

장상규 LG헬로비전 컨슈머사업그룹 상무는 “헬로tv가 다채로운 콘텐츠 서비스를 제공하는 만큼 서비스 이용 편의성을 높인 홈 화면을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도 고객 니즈에 맞는 콘텐츠 서비스를 도입하고 편리한 사용 환경을 조성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김진경기자  jkkim@kcta.or.kr

< 저작권자 © 인사이드케이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