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updated 2021.2.25 목 16:21
HOME 뉴스IN
딜라이브, OTTv 플랫폼 개방...PP,유튜버와 공동 성장
송태훈 기자 | 승인 2021.01.20 15:40

OTT비즈니스 희망 PP, 유튜버 참여 확대로 수익모델 성장 기대

마케팅 확대해 3년 내 OTT'v 누적 300만대 판매 목표

<사진 : 딜라이브 제공>

딜라이브가 OTTv(OTT 박스) 플랫폼을 완전개방해  OTT(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사업을 희망하는 전문PP(방송채널사용사업자) 및 유튜버들과 함께 공동 성장한다는 전략을 발표했다. 

2016년, 딜라이브는 국내최초로 일반TV에 연결해 넷플릭스 등의 OTT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장비(OTTv) 판매 사업을 시작했다.

일반TV를 스마트TV로 바꿔 넷플릭스나 구글의 모든 컨텐츠와 5만여편에 이르는 무료 컨텐츠를 함께 제공해 일반TV의 대형화면에서 OTT 서비스를 즐기려는 계층에게 각광을 받아왔다. 

2016년 7월 첫 판매를 시작해 8월 10만대, 2018년 4월 20만대, 12월 누적판매 30만대를 돌파했다. 그리고 2019년 11월 40만대, 2020년 9월 50만대를 넘어서 OTT박스 볼륨 확대를 일궈냈다. 

<사진 : 딜라이브 제공>

올해부터는 다양한 전문PP들과 협력해 실시간 스트리밍과 VOD서비스는 물론, 콘텐츠 제작 등 다양한 비즈모델을 지원하는 일명 ‘OTT 신디케이터(Syndicator)’로 변신해 질적 성장을 이뤄낼 계획이다. 

이미 OTT 서비스를 시작한 콘텐츠 기업은 물론, 아직 사업을 준비 중인 PP들에게도 OTTv 플랫폼을 오픈해 다양한 컨텐츠를 제공할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 인프라를 지원해 이에 맞는 비즈니스 모델을 만들어 간다. 

플랫폼의 외연을 확장한 만큼 OTTv를 통해 송출하는 컨텐츠에 광고를 삽입해 무료로 시청할 수도 있게 하는 AVOD(Advertising VOD)과 고객 개개인을 대상으로 하는 타켓광고도 가능해진다.

기존의 TVOD*, SVOD* 수익모델과 함께 시청자들이 자신이 희망하는 콘텐츠를 선택하고, 선택한 콘텐츠에만 비용을 지불하는 알라카르테(A-La-Carte) 형태의 사업모델도 향후 진행할 계획이다. * TVOD : Transactional VOD: 컨텐츠별로 요금을 지불하고 시청하는 방식의 VOD / SVOD(Subscription based VOD: 특정서비스에 가입한 후 요금을 지불하면 제공되는 VOD)

한편 국내 메이저 OTT 사업자 티빙이 딜라이브OTTv 참여를 협의 중에 있다. 앞으로 OTT사업자들의 참여가 확대되면 OTTv의 SVOD 수익모델의 획기적인 성장이 기대된다. 

딜라이브는 이를 위해 CEO 직속의 OTT사업본부를 출범시켰으며, 기존의 케이블 유료방송 서비스 사업과 융합적 형태로 비즈니스를 진행한다. 

딜라이브는 이번 플랫폼 오픈을 계기로 온오프라인 마케팅을 확대해 향후 3년내 총 누적 300만대의 박스 판매를 목표로 하고 있다. 

송태훈 기자  songth@kcta.or.kr

< 저작권자 © 인사이드케이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송태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