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updated 2021.2.25 목 16:21
HOME 뉴스IN
케이블TV-IPTV-위성방송, 한국 영화 지원 프로젝트
김진경 기자 | 승인 2021.02.23 14:36

- 유료방송업계, 지속가능한 영화 산업 위해 공동 지원 프로그램 마련

- 3월 개봉 한국영화 VOD에 추가 인센티브 지급

<홈초이스 제공>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의 직격탄을 맞은 한국 영화를 살리기 위해 유료방송업계가 손을 잡는다.

홈초이스(케이블TV VOD)와 IPTV 3사(KT, SK브로드밴드, LG유플러스), KT스카이라이프는 오는 3월에 극장 개봉하는 한국 영화의 VOD 판매 정산금 외에 추가로 지원금을 지급키로 합의했다.

VOD 극장동시 서비스 기간에 한하여 기존 정산금 외에 추가 인센티브를 영화 투자배급사에 지급하는 것으로, 신작 개봉 결정에 긍정적인 영향과 함께 개봉 영화의 손익 분기점을 낮추어 영화 업계의 손실 리스크를 줄이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유료방송사업자는 상생 파트너인 영화 업계가 코로나19로 전례 없는 위기를 맞으면서 함께 어려움을 이겨내자는 취지로 이번 공동 지원 프로젝트를 진행하게 됐다고 밝혔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KOBIS)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극장 관객 수는 5952만4426명으로, 통계 작성 이후 최저치를 기록했다. 극성수기로 꼽히는 12월 관객 수는 전년 대비 94% 감소한 143만8880명에 그쳤다.

코로나19로 관객이 급감하고 개봉 대기 중이던 국내 영화들이 글로벌 OTT로 상영 플랫폼을 옮기면서 극장 등 국내 영화 산업이 총체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

유료방송 관계자는 "이번 국내 영화 지원 사업을 통해 우리 영화의 IP(지식재산권)를 해외 플랫폼에 내주지 않고 지키면서 안정적인 수익 창출을 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진경 기자  news@incable.co.kr

< 저작권자 © 인사이드케이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