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updated 2022.9.25 일 20:50
HOME 뉴스IN
한국케이블TV 개별SO 8개사, 콘텐츠 공동 제작‧교류 MOU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관광 활성화 모색...공동제작‧방송 추진
김상욱 기자 | 승인 2022.03.28 15:14
(사진=한국케이블TV방송협회)

남인천방송, CCS충북방송 등 국내 중소SO 8개사는 28일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 대회의실에서 ‘지역 상생을 위한 개별SO 업무 협약식’을 가졌다.

이번 협약을 통해 참여 방송사들은 지역 축제와 문화, 행사를 알리는 뉴스 콘텐츠를 서로 교류하고 관외 홍보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또한 지역 명소와 특산품 등 관광자원을 소개하는 방송 프로그램도 공동으로 제작하고, 코로나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활성화 하기 위한 노력도 함께 모색해 나가기로 했다.

참여 방송사들은 또한 지자체와 지역단체의 발전을 위한 공동사업과 함께 지역방송을 발전시킬 수 있는 협력 사업까지 공동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M&A 등 국내 유료방송시장의 급격한 변화와 케이블TV 업계 위기론이 대두되는 상황에서 개별SO들은 그동안 꾸준히 소통하고 함께 목소리를 내왔지만, 공식적으로 교류 협약을 체결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전국개별SO발전연합회 이한오 회장(금강방송 대표)은 “코로나19 이후 지역 자영업자들이 생사의 기로에 서 있고, 지역경제 또한 상당히 악화됐다”며 “이때야 말로 중소SO 지역방송이 역할을 찾고, 지역 상생을 위해 적극 나설 때” 라며 SO 지역방송의 역할과 시너지 효과를 강조했다. 

김상욱 기자  news@incable.co.kr

< 저작권자 © 인사이드케이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