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updated 2022.5.20 금 16:42
HOME 로컬뉴스 뉴스1 기사
(강동) 국힘 이수희 후보 공천, 강동구 첫 '여성구청장' 도전
서울경기케이블TV 유승한 기자 | 승인 2022.05.10 17:20

【 앵커멘트 】
강동구청장 선거에선
이수희 국민의힘 
당협위원장이 본선에
진출했습니다.
상대는 양준욱 전
서울시의장과 이정훈
현 강동구청장입니다.
결코 만만치 않은 
경쟁자들 속에서 
여성 구청장 시대를
열어 갈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보도에 유승한 기잡니다.

【 리포트 】
2년 전 총선에 출마했다 3.8%P 차이로 
낙마했던 이수희 국민의힘 당협위원장.

설욕의 무대를 6.1 지방선거로 결정한 이후
공천장을 거머쥐면서 다시 한번 민심의 
평가를 받게 됐습니다.

현직 변호사인 이 후보는 지난 대선에서 
유승민 캠프에 합류해 대변인으로 
활동한 이력이 있습니다.

강동구에 터를 잡은 지 2년 밖에 안돼
지역 인지도 면에선 후발 주자지만 
중앙 무대에선 입지가 다른단
주장입니다.


( 이수희 강동구청장 후보 / 국민의힘 )
"공약을 뛰어넘어 중요한 것은 힘이 있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저는 힘 있는 후보입니다. 중앙정부와 서울시하고 소통하면서 협조를 받을 수 있는 그런 후보라는 것이 최대 강점이라고 생각합니다."


주민들이 저항하고 있는 
쓰레기소각장 건립 문제를 두고선
반대 입장을 분명히 밝혔습니다.

이 후보는 건립 저지를 위해
현재 물밑작업도 진행 중이라며 
민심을 겨냥해 자신감도 내비쳤습니다. 


( 이수희 강동구청장 후보 / 국민의힘 )
"고덕 상일 지구에 계신 주민들이 쓰레기 소각장 결사반대를 하고 있고 저도 그 주민들과 같은 생각입니다. 그리고 주민들의 노력과 저의 물밑 작업이 좋은 결과로 돌아올 거라고 생각합니다. 쓰레기 소각장 걱정하지 않으셔도 될 겁니다."


이수희 후보가 상대해야 할 
경쟁자들은 더불어민주당 
양준욱 후보와 무소속
이정훈 후보입니다. 

양 후보는 기초의원으로 입문해
서울시의장까지 역임한 관록의 
정치인이고 이 후보 역시 현직
구청장이라 만만치 않습니다.

지난 15년 동안 진보진영이
구축한 철옹성을 넘기 위해선
차별화된 선거 전략과 정책은
필수 요소입니다. 


( 이수희 강동구청장 후보 / 국민의힘 )
"저는 고3 딸을 두고 있는 엄마로 워킹맘으로 아이를 키우며 일하는 것이 얼마나 힘든지를 제가 체험을 했습니다. 그래서 돌봄과 관련해서 시범사업으로 방과 후 학교가 돌봄을 같이 할 수 있는 시범사업을 추진해 보고 싶습니다. 아마 그것이 타후보와는 차별점이 있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민주당과 무소속 후보에 이어
가장 늦게 본선행을 확정한
국민의힘 이수희 후보.

민주당 집권을 종식 시키고
여성 구청장 시대를 
최초로 열어 갈 수 있을지, 
선거일이 다가올수록 
전운이 감돌고 있습니다.

딜라이브 뉴스 유승한입니다.

 

서울경기케이블TV 유승한 기자  lenspoet@dlive.kr

[뉴스1ⓒ,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서울경기케이블TV 유승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