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updated 2022.5.20 금 16:42
HOME 로컬뉴스 뉴스1 기사
(마포) 국민의힘 마포구청장 후보…기사회생 '박강수' 확정
서울경기케이블TV 천서연 기자 | 승인 2022.05.13 17:56

【 앵커멘트 】
마포구청장 선거에서는
국민의힘 후보가
경선 2위 후보로 결정되는 일이
발생했습니다. 
경선 1위 후보에 대한
악화된 여론에
후보 교체가 불가피했다는
분석입니다. 천서연 기잡니다. 

【 리포트 】
국민의힘 마포구청장 후보로
박강수 후보가 결정됐습니다.  

서울시당 공천관리위원회가
마포구청장 후보로 박강수 후보를
확정, 발표한 겁니다. 

당초 국민의힘은 
마포구청장 후보를
2인 경선을 통해 뽑기로 했습니다. 

김진천, 박강수 후보 간 경선이었고
결과는 김진천 후보의 승리였지만,
최종 후보가 못된 것.

경선 이후 김 후보의 
외환관리법 위반 혐의가 논란이 됐고,

지역 사회는 물론
당 안팎으로 비난이 이어지자
낙점 후보를 교체한 것입니다. 

악화된 여론에 
당 내에서의 부담이 컸다는
분석입니다. 

한편, 기사회생한 박강수 후보는
다시 후보로서의 활동을
이어갈 수 있게 됐습니다.

경선에서의 패배와
후보 지명이라는 희비를
한꺼번에 겪은 만큼,

이번 선거전에
온 힘을 쏟겠다는 각옵니다.  

결국 마포구청장 선거는
국민의힘 박강수 후보를 비롯해

더불어민주당에서
경선을 통해 후보로 확정된
유동균 구청장과 

마포를
진보정치의 새 지역 모델로 삼겠다는
정의당 조성주 후보 간
3자 대결로 진행될 것으로 보입니다. 

딜라이브 뉴스 천서연입니다. 

 

서울경기케이블TV 천서연 기자  csy@dlive.kr

[뉴스1ⓒ,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서울경기케이블TV 천서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