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updated 2020.12.3 목 10:25
HOME 프로그램HOT
공서영 아나운서, XTM 이적 확정오는 7월 24일 개편 예정인 <베이스볼 워너비>부터 메인 MC 활동
인사이드케이블 | 승인 2012.07.16 17:18

   
▲前 KBSN SPORTS 아나운서 공서영
“공서영의 이름을 걸고 시청률 No.1의 야구 프로그램을 만들겠다”
‘야구 여신’ 공서영(29) 아나운서가 XTM 야구 하이라이트 프로그램 <베이스볼 워너비> 메인 MC로 전격 발탁돼 화제가 되고 있다.
공서영 아나운서는 지난 2010년부터 아나운서로 활동을 시작하여 프로야구, 프로배구, 프로농구, 프로축구, 복싱 등 다양한 스포츠 분야에서 오랫동안 현장 경험을 쌓은 스포츠 전문 아나운서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최근까지 KBS N의 프로야구 하이라이트 프로그램 ‘아이러브 베이스볼 시즌4’ 주말 MC로 활약했으며 이번에 전격적으로 XTM에 합류했다. 공 아나운서는 XTM <베이스볼 워너비>에서 그 동안 쌓아온 현장 경험과 프로야구에 대한 해박한 지식을 바탕으로 경기 하이라이트에 대한 생생한 이야기를 전달할 예정이다.
특히 일방적으로 야구 해설위원이 경기를 보고 핵심을 짚어 전달하는 딱딱한 진행방식이 아닌 출연자들이 서로 이야기를 주고 받는 토크쇼 형식의 편안한 진행으로 시청자들의 보는 재미를 더할 계획이다.
공 아나운서는 “다시 시작한다는 초심의 마음으로 돌아가 시청자 여러분께 멋진 모습을 보여드릴 것이다”라며 “앞으로 XTM <베이스볼 워너비>에 많은 관심과 사랑을 부탁 드린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XTM 관계자는 “미모와 실력을 겸비한 스포츠 아나운서 공서영이 남성라이프 스타일 채널 XTM과 만나 최고의 야구 하이라이트 매거진을 탄생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공 아나운서가 더욱 멋진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제작진도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인사이드케이블  news@incable.co.kr

< 저작권자 © 인사이드케이블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인사이드케이블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