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updated 2019.9.16 월 15:40
HOME 오피니언&인터뷰 프로그램 제작기
잊지 못할 ‘청량리588’과의 만남
"우리는 역사를 쓴다"
2016년 4/4분기 지역채널 우수프로그램 보도분야 수상자
티브로드 서울보도국 김진중 기자 | 승인2017.02.24 18:28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