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Top
updated 2022.8.12 금 13:06
HOME 오피니언&인터뷰 인터뷰
‘병맛 더빙’ 장삐쭈에 1020 세대가 열광하는 이유는?기업들과 협업해 새로운 광고시장도 개척…장삐쭈 광고는 흥행 ‘보증수표’
아주경제 정두리 기자 | 승인2018.12.18 16:38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